목요일, 12월 8, 2022

먹태 소스 만드는법, 4가지 재료는?

태는 용이 되지 못한 이무기처럼 황태가 되지 못한 명태를 말한다. 황금빛이 나는 황태와 달리 색이 거무스레하게 변해서 B급 취급을 받지만 안주계에서 만큼은 명성이 자자하다. 특히 청양마요에 찍어 먹는 먹태는 안주의 한계선마저 넘어선다.

Spoiler

먹태 소스 만드는법

잘게 찢은 먹태를 소스에 찍어 맥주 안주로 먹으면 무더운 여름과 우울한 기분을 단번에 타파할 수 있다. 단 여기에 중요한 조건이 있다. 먼저 맥주는 시원해야 하고 먹태는 반드시 석쇠로 바싹하게 구워져야 하며, 소스는 반드시 청양소스에 찍어야 한다는 점이다. 이 3가지가 지켜지지 않으면 맛의 비율이 깨진다. 특히 먹태와 맥주의 맛은 청양마요 소스가 결정한다는 말이 있을 정도로 청양마요는 먹태와 불가분의 관계로 고추장이나 초장은 얼굴을 내밀 수 없다.

청양마요 레시피는 매우 간단하다. 썰은 청양고추에 다진마늘과 간장을 넣고 마지막에 마요네즈를 뿌린 후 슥슥 섞어주면 된다. 3가지 요소가 완벽한 합을 이루면 모두 주연이자 조연이 된다.

local_hospital세프Tip : 먹태는 맥주 안주로 Top5에 속할 정도로 널리 이용된다. 먹태를 청양마요에 찍어서 먹고 맥주를 마시면 고소+담백+매콤+알싸+달짠+시원한 6가지 맛을 음미할 수 있다.

인기 연관글
일간 조회수
주간 베스트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실시간 최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