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쑥나물 효능, 왜 ‘밭의 소고기’일까?

철 임금의 밥상에 올라갔던 쑥은 나물보다 약초로 더 유명했다. 보통 쑥은 밭과 들에서 자라는 것이 일반적이다. 반면에 물쑥은 밭이 아닌 물가에 자라는 쑥으로 줄기와 잎이 긴 형태를 띠고 있다. 잎은 매우 쓰지만 줄기는 생으로 먹어도 쓰지 않고 아식한 식감과 시원한 맛이 특징이다.

Spoiler

물쑥나물 효능

잎은 말려서 주로 차로 끓여서 먹는데 향이 독특하고 맛이 매우 부드럽다. 줄기는 살짝 데쳐 무쳐서 먹거나 고사리처럼 삶아서 말려놨다가 볶아서 먹을 수 있다. 동의보감에는 물쑥을 ‘누호‘라고 적고 맛이 달면서 맵고 연하며 보드랍고 향기로운 식물이라고 기록해 놓았다. 특히 쑥은 독을 제거하는 해독 효과를 가지고 있어  옛부터 복어국을 끓일 때 물쑥을 넣어서 독을 없애는 용도로 사용되어 왔다. 시골에서는 봄에 비싼 소고기를 대신해서 떨어진 기력을 보충하려고 섭취한 나물로 유명할 정도로 영양분이 풍부하다.

local_hospital세프TIP : 물쑥은 잎과 줄기는 물론이고 뿌리도 삶아서 껍질맛 제거하면 귀한 반찬으로 먹을 수 있다. 물쑥에는 단백질과 탄수화물은 물론이고 비타민과 무기질도 풍부하여 봄철 보양 식재료로 으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