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꽃게 제철, 가을보다 봄일까?

리 식탁에 오르는 반찬들 중에서 굴비와 더불어 최강의 맛을 자랑하며 밥을 훔치는 식재료가 있다. 바로 어떤 요리로 만들어도 맛있는 꽃게이다. 특히 배에 알이 가득 찬 암꽃게는 살+알+장의 맛을 동시에 느낄 수 있는 천상의 해산물이다. 물론 수게도 맛있지만 별미는 암꽃게이다.

Spoiler

암꽃게 제철은 언제일까?

암꽃게는 금어기가 있는 여름철 2달 정도를 제외하고 언제든 어획이 가능하지만 최고의 맛은 봄철에 나오는 꽃게이다. 이때 살과 알이 꽉 차서 극강의 맛을 자랑한다. 성체의 경우 성인 손바닥보다 더 크고 무게도 800g을 넘어서 1마리만 먹어도 배가 부를 정도이다. 반면에 수게는 살은 덜하지만 껍질이 여름보다 얇아서 등딱지만 제거하고 기름에 튀겨 먹으면 맛있다.

local_hospital닥터Tip : 꽃게는 우리 몸을 구성하는 단백질, 시력을 보호하는 아스타잔틴, 혈압 낮추는 타우린을 풍부하게 함유하고 있는 바다의 보약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