몰로키아 효능, 왜 ‘왕의 채소’일까?

local_hospital몰로키아 효능, 왜 ‘왕의 채소’일까? – 이집트가 원산지인 몰로키아는 ‘왕가의 식물’이라고고 불리는 채소답게 5천년 전 파라오들이 군림했던 시대부터 음식과 약으로 사용되어 왔다. 또한 인도의 전통의학서인 ‘아유르베다’에도 기록되어 있을 정도로 약성이 뛰어나다. 맛은 시금치와 비슷하고 스프로 많이 먹는다.

Spoiler

looks_one피톨 – 몰로키아에는 녹색식물의 잎 속에 반드시 있는 엽록소의 구성 성분인 피톨이 굉장히 풍부하다. 이 성분은 암세포를 살해하는 NK세포 활동력을 최대치로 높이는 능력이 있어 강력항 항암 효과를 발휘한다.

looks_two뮤실리지 – 몰로키아에는 식물성 식이섬유 뮤실리지가 많다. 이 성분은 끈끈한 점액성 물질로 천연 위장 보호제인 뮤신과 성분이 비슷하여 소화기관을 보호하고 면역력을 관장하는 장내 세균 구성을 정상적으로 만들어 각종 질병의 공격을 방어한다.

looks_3베타카로틴 – 몰로키아에는 녹황색 초소와 과일에 풍부한 베타카로틴이 많다. 이 성분은 세포를 재생하고 손상을 억제하는 능력이 강력하여, 시력•잇몸병•여드름•불임•탈모•변비 등을 예방한다.

settings_applications결론 : 몰리키아는 오래된 약용 채소로 피톨•뮤실리지•베타카로틴이 풍부하여 생명을 위협적인 암과 면역력의 핵심인 장을 지키는 파수꾼이다.